‘대장금이 보고있다’ 신동욱X유리X이열음…캐릭터 티저 공개, 급이 다른 ‘먹방’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대장금이 보고있다’ 캐릭터 티저 캡처/사진제공=MBC

MBC 예능 드라마 ‘대장금이 보고있다’(연출 선혜윤 오미경)가 오는 11일 첫 방송을 앞두고 캐릭터 티저를 공개했다.

공개된 3편의 티저에는 먹음직스런 음식들과 함께 매력 넘치는 한산해(신동욱), 복승아(유리), 한진미(이열음), 한정식(김현준)의 모습이 담겼다. 

먼저 ‘한산해X복승아, 맛만 아는 남자 맛도 모르는 여자’ 편에는 신동욱과 권유리의 너무나도 다른 모습을 통해 두 사람의 캐릭터를 한 눈에 표현하고 있다. 맛있게 구운 삼겹살을 한 점 먹고 맛을 표현하려는 신동욱이 권유리의 한 마디에 ‘양말’을 외쳐 큰 웃음을 선사한다.

‘한진미, 똑땅할 땐 편의점을 털자’ 편에서는 걸그룹 데뷔를 위해 애교 연습(?)을 하던 이열음이 남동생 김현준의 등장에 민망함을 잊으려 화끈한 편의점 먹방을 선보이고 있다.

‘한정식, 1등 쿡방러 한정식의 집밥교향곡’ 편은 김현준의 손끝에서 펼쳐지는 집밥의 향연을 담았다. ‘집밥계의 BTS’라 불릴 만하지만 삼남매 중 막내로 가족들에게 막 다뤄지는(?) 모습이 대비를 이룬다.

‘대장금이 보고있다’는 오로지 먹는 게 낙이고, 먹기 위해 사는 삼남매의 로맨스와 먹방을 담는다. 오는 11일 오후 11시 10분 처음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