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김승우, “아내 김남주 대표작 ‘미스티’ 일부러 안 봤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JTBC ‘한끼줍쇼’ /사진제공= JTBC

JTBC ‘한끼줍쇼’ 에 출연한 김승우가 아내 김남주의 멜로 연기와 관련 애정어린 질투를 드러냈다.

10일 방송되는 ‘한끼줍쇼’ 100회에는 배우 김승우와 그룹 갓세븐의 잭슨이 밥동무로 출연해 서초구 우면동에서 한 끼에 도전한다. 

최근 녹화에서 이경규와 강호동은 인기리에 방송됐던 JTBC 드라마 ‘미스티’와 주인공 김남주에 대한 칭찬을 하며, 장난스럽게 김승우를 자극했다.  “‘미스티’가 격정 멜로드라마인데, 본방사수를 했냐”고 규동형제가 묻자 김승우는  “안 봤다. 그걸 왜 보냐”고 답하며 질투어린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김승우는 과거 예능 프로그램 ‘1박2일’ 출연을 결정했던 시절을 회상하며 “강호동이 젊음을 바쳐 터를 닦아놨는데 미안했다”며 강호동에게 연락을 했던 에피소드도 전했다. 이에 강호동은 “(리얼버라이어티 예능이) 만만치 않죠?”라고 물었고 김승우는 “왜 그만뒀는지 알겠더라”라고 말했다.

김승우가 출연하는 ‘한끼줍쇼’는 10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