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OA 민아, 日 리메이크작 ‘로스타임 라이프’ 주연 확정 (공식)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민아/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AOA 민아가 홈초이스의 사전제작 드라마 ‘로스타임 라이프’ 주연으로 발탁됐다.

‘로스타임 라이프’는 갑작스러운 죽음 직후 약 30시간을 더 살 수 있는 ‘로스타임’을 부여받은 주인공이 사랑과 삶의 의미를 찾아가는 청춘 멜로 드라마다.

극 중 민아는 청순하고 사랑스럽지만 때로는 건어물녀의 매력을 보여줄 21세기형 선생님 소진 역을 맡았다. 민아의 상대 역으로는 Mnet ‘슈퍼스타K’ 출신의 마이틴 송유빈이 캐스팅됐다. 민아와 연상연하 커플로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민아는 그동안 드라마 ‘추리의 여왕2’ ‘병원선’ ‘부탁해요, 엄마’ ‘모던파머’ 등 그룹 활동 외에도 연기를 병행하며 차근차근 실력을 키워왔다. 최근에는 서울시가 제작하는 웹드라마 ‘풍경’ 주연으로 캐스팅됐다. 

‘로스타임 라이프’은 동명의 일본 드라마를 리메이크한 작품으로, 배우들이 직접 3개월간 액션 장면을 준비한 만큼 색다른 청춘 멜로를 예고하고 있다.

‘로스타임 라이프’는 100% 사전제작물로 UHD 채널 유맥스 편성이 우선 확정됐다. 추가 편성되는 종편 및 온라인 채널은 추후 공개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