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에이드가 돌아온다…오는 18일 새 음반 발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혼성듀오 디에이드. / 제공=WH엔터테인먼트

혼성듀오 디에이드가 새로운 감성을 품고 돌아온다.

디에이드 소속사 WH엔터테인먼트는 10일 “팀 이름을 바꾼 뒤 음악 작업에 매진한 디에이드가 최근 신곡 작업을 마무리 지었다. 오는 18일 새 미니음반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들은 새 음반을 통해 여러 조력자들과 호흡을 맞췄다고 한다.

앞서 디지털 싱글 ‘예쁜 쓰레기’를 내놓으며 변화의 바람을 예고한 디에이드는 KBS2 월화드라마 ‘최고의 이혼’의 OST ‘잊혀지는 것’에 이어 새 음반 발매 소식까지 전하며 팬들의 기대를 높이고 있다.

WH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이번 음반에서는 디에이드의 성장한 음악 실력과 더욱 깊어진 감성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라고 귀띔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