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학연, MBC ‘붉은 달 푸른 해’ 출연…”색다른 변신”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빅스 엔(차학연). / 제공=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그룹 빅스 엔(차학연)이 MBC 새 수목드라마 ‘붉은 달 푸른 해’에 출연한다.

‘붉은 달 푸른 해’는 의문의 아이, 의문의 사건과 마주한 한 여자가 시(詩)를 단서로 진실을 추적하는 미스터리 스릴러 장르이다. ‘내 뒤에 테리우스’ 후속으로 방송될 예정이다.

차학연은 극중 아동센터에서 근무하는 이은호 역을 맡는다. 소속사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0일 “극중 이은호는 부드럽고 선한 용모에 말이 없을 만큼 내성적이지만 아이들을 진심으로 사랑하는 인물”이라며 “아이들과 있을 때 눈부시게 밝고 유쾌하지만, 미스터리한 사건에 휘말리면서 다양한 모습을 드러낸다”고 귀띔했다.

앞서 차학연은 종영한 tvN 드라마 ‘아는 와이프’를 통해 개인주의자 은행원 김환 역을 맡아 호평을 얻었다. 이어 ‘붉은 달 푸른 해’에도 합류하게 돼 어떤 변신을 꾀할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