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 새친구 김혜림 “닫혀있던 마음 열고 싶어 출연”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불타는 청춘’/ 사진=SBS 방송화면

가수 김혜림이 SBS ‘불타는 청춘’에 새친구로 등장했다.

9일 방송된 ‘불타는 청춘’에서는 1980~1990년대에 ‘디디디’ ‘날 위한 이별’ 등의 히트곡으로 사랑받은 김혜림이 첫출연했다.

김혜림은 김완선이 직접 섭외해 출연한 것으로 알려졌다. 강원도 홍천에서 재회한 두 사람은 “여기서 보니 더 반갑다. 눈물이 날 것 같다”며 기뻐했다.

이날 김혜림은 “개인적인 일로 닫혀있던 마음을 이번 여행을 통해 활짝 열고 싶다. 그런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고 소망했다.

김혜림은 ‘불청 친구 중 누가 제일 보고 싶느냐’는 질문에 “김광규와 최성국이 나한테는 연예인이다”라고 밝혔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