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쇼’ 세븐어클락, 칼군무+빈틈없는 라이브 ‘화려한 컴백’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더쇼’ 세븐어클락/ 사진=SBS MTV 방송화면

그룹 세븐어클락(Seven O’clock)이 9일 오후 생방송된 SBS MTV ‘더 쇼’에서 화려한 컴백 무대를 펼쳤다.

이날 세븐어클락은 ‘Nothing Better’ 무대를 통해 컴백했다. 블랙 컬러를 포인트로 매치한 세련된 패션을 뽐내며 등장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세븐어클락은 포인트 안무 ‘갈망춤’을 포함해 절도 있는 칼군무와 빈틈없는 라이브로 실력을 입증했다.

‘Nothing Better’는 치열한 청춘의 시기를 망설임 없이 질주하는 열정과 도전을 가사에 담은 곡으로 강한 락 사운드와 브라스 리프가 조합된 팝 비트에 후렴구 ‘Nothing Better’가 반복되는 중독성 강한 노래다. 세븐어클락은 자신들의 강렬한 매력을 더해 1년 7개월 만의 컴백 무대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더 쇼’에는 공원소녀, 김용국, 노사연, 드림캐쳐, 사무엘, 서지안, 세븐어클락, 스누퍼, 이달의 소녀, 임팩트, 정동하 등이 출연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