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POP의 센세이션”…NCT 127, 美 ABC ‘지미 키멜 라이브’ 출연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NCT 127/ 사진제공=SM

그룹 NCT 127이 미국 ABC 간판 프로그램 ‘지미 키멜 라이브'(Jimmy Kimmel Live!)에 출연해 화제다.

NCT 127은 8일 오후 11시 35분(미국 동부 시간) 지상파 방송 ABC를 통해 방송된 ‘지미 키멜 라이브’에 뮤직 게스트로 출연해 오는 12일 발표를 앞둔 첫 정규 앨범 타이틀 곡 ‘Regular'(레귤러)를 화려한 퍼포먼스와 함께 선보였다. NCT 127은 현지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으며 성공적인 미국 데뷔 무대를 펼쳤다.

이날 ‘지미 키멜 라이브’ 제작진은 방송 시작 전 예고에서부터 “K-POP의 센세이션”이라고 NCT 127을 주목했다. NCT 127은 프로그램 후반부 MC인 지미 키멜의 소개와 함께 등장해 신곡 ‘Regular’와 히트곡 ‘Cherry Bomb'(체리 밤)을 비롯해 ‘소방차’ ‘무한적아’ 등 발표곡, 이번 앨범 수록곡 ‘악몽 (Come Back)’까지 총 5곡으로 환상적인 무대를 선보여 현장에 모인 천여명 관객들의 폭발적인 함성과 환호를 이끌어냈다.

특히 ‘지미 키멜 라이브’ 공연 녹화는 NCT 127의 출연 소식이 전해지자 관람 티켓이 순식간에 동나는 등 뜨거운 반응을 얻었으며, 무대 녹화가 진행된 야외 스튜디오 앞에서는 지난 금요일부터 몰려든 현지 팬들이 밤샘 대기하며 공연을 기다려 눈길을 끌었다.

더불어 팬들은 공연 내내 응원봉과 한국어 플래카드를 흔들고, 떼창을 선보였으며 공연이 끝난 후에도 큰 목소리로 멤버들의 이름을 연호하는 등 열정적인 모습으로 응원해 NCT 127의 글로벌한 인기를 실감케 했다.

이날 공연에 앞서 유튜브 SMTOWN 채널을 통해 타이틀 곡 ‘Regular’의 영어 버전 뮤직비디오가 선공개 됐다. 또 유명 DJ 제인 로우(Zane Lowe)가 진행하는 애플뮤직 라디오 채널 Beats 1(비츠 원)의 ‘World Record'(월드 레코드)에서 ‘Regular’ 영어 버전 음원과 NCT 127의 인터뷰가 오픈, 관련 키워드가 전 세계 트위터 실시간 트렌드 1위를 차지했다.

‘지미 키멜 라이브’는 유명 코미디언 지미 키멜의 진행으로 매주 월~금요일 오후 11시 35분 방송되는 미국 ABC의 대표 프로그램이다. 인터뷰와 공연 코너로 구성, NCT 127이 출연한 8일 방송분에는 유명 영화배우 존 굿맨과 레지나 홀이 토크 게스트로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