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랑캐’ 개그맨 김지호, 한 살 연하 연인과 오늘(9일) 결혼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김지호,개그판타지

개그맨 김지호/ 사진=텐아시아DB

개그맨 김지호가 품절남이 된다.

김지호는 오늘(9일) 서울 여의도 모처 웨딩홀에서 한 살 연하의 예비신부와 결혼식을 올린다. 배우 이덕화가 주례, 개그맨 윤형빈이 사회를 맡는다. 축가는 가수 박상민이 부른다.

김지호와 신부는 반려견 모임을 통해 만나 인연을 맺은 후 약 2년 간 열애 끝에 결혼을 결심했다.

두 사람은 결혼식 후 뉴칼레도니아로 신혼여행을 떠난다.

김지호는 2007년 KBS 22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해 ‘개그콘서트’ ‘개그사냥’ ‘폭소클럽’ 등에서 활약했다. ‘오랑캐’라는 별명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