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람, 채수빈 뺨 때리며 ‘갑질 열연’…작품마다 ‘존재감’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미람/ 사진제공=제이에스픽쳐스

배우 미람이 SBS 월화드라마 ‘여우각시별’에 등장해 시청자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미람은 지난 8일 방송된 ‘여우각시별’에서 국회의원 딸인 공항 고객으로 등장해 안하무인 태도로 존재감을 드러냈다.

이날 미람은 세관신고 텍을 임의로 제거하다 보안팀 나영주(이수경 분)에게 적발됐다한여름(채수빈 분)까지 개입돼 언쟁과 몸싸움이 오갔다. 미람은 한여름의 뺨을 때리기까지 하며 뻔뻔하고 몰상식한 진상 고객 캐릭터를 실감나게 선보였다.

한여름을 곤란한 상황에 빠뜨리고거만과 무시로 일관한 현실감 넘치는 갑질 열연을 펼치며 극의 재미와 긴장감을 배가시켰다.

다양한 작품에서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눈도장을 찍고 있는 미람은 다채로운 캐릭터를 소화해내며 감초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오늘의 탐정’ ‘부잣집 아들’ ‘배드파파’에 이어 ‘여우각시별’까지쉼 없는 활동으로 매번 새로운 모습을 선보인 미람의 연기 행보에 기대가 모이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