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이혼’ 차태현 짝사랑女 김채은, 인간 비타민 노린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최고의 이혼’ 김채은/ 사진제공=WS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채은이 KBS2 월화드라마 ‘최고의 이혼’을 통해 인간 비타민 등극을 노린다.

오늘(9일) 방송되는 ‘최고의 이혼’ 2회에서는 김채은(송미리 역)이 상큼한 매력으로 극에 생기를 더할 예정이다.

‘최고의 이혼’은 ‘결혼은 정말 사랑의 완성일까?’라는 물음에서 시작해 사랑, 결혼, 가족에 대한 남녀의 생각 차이를 유쾌하고 솔직하게 담은 러브 코미디다. 극 중 김채은이 맡은 송미리는 귀여운 외모와 당돌하고 통통 튀는 성격의 소유자로 차태현(조석무 역)에게 첫눈에 반하게 되는 인물. 순해 보이는 외모와는 달리 차태현을 향한 저돌적인 애정공세를 펼칠 그녀의 활약에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특히 김채은은 오늘(9일) 본방사수 독려를 위해 대본 인증샷을 공개했다. 특유의 사랑스러움을 뽐내며 보는 이들의 광대를 한껏 끌어올렸다. 평소 그녀의 명랑한 모습을 엿볼 수 있어 앞으로 선보일 송미리 역과 싱크로율 100%를 예감케 한다.

그동안 김채은은 모바일무비 ‘독고 리와인드’에서는 설렘 가득 풋풋한 여고생으로, 드라마 ‘내 남자의 비밀’에서는 보이시한 당찬 젊은 엄마를 소화하는 등 다채로운 배역으로 시청자에게 눈도장을 찍어왔다.

‘최고의 이혼’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