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남2’ 김동현♥송하율, 결혼식부터 신혼 첫날밤까지 ‘모두 공개’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살림남2’ 김동현-송하율/ 사진제공=KBS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의 김동현과 송하율은 과연 둘만의 로맨틱한 신혼 첫날밤을 보낼 수 있을까.

오는 10일 방송되는 ‘살림남2’에서는 11년 열애 끝에 결혼에 골인한 김동현과 송하율의 결혼식 날 아침부터 신혼 첫날밤까지 분주한 하루가 공개된다.

김동현과 송하율은 지난 29일 서울의 한 예식장에서 많은 이들의 축하 속에 결혼식을 올렸다. 결혼식장에는 격투기 선배 추성훈, 강호동, 김종민을 비롯하여 비투비의 육성재 등 많은 지인들이 참석해 오랜 연애의 결실을 맺은 두 사람의 앞날을 축하했다.

이번주 방송에서는 흥과 웃음으로 가득 찼던 유쾌한 결혼식 현장의 모습은 물론 신혼 첫날밤 비하인드 스토리까지 모두 확인할 수 있어 관심을 집중시킨다.

개그맨 문세윤과 붐의 재치 있는 사회에 흥 넘치는 강남의 축가까지 더해져 결혼식장 열기는 가히 클럽을 방불케 했다.

결혼식 내내 즐거운 분위기가 이어진 가운데, 김동현의 ‘결혼 서약’ 낭독에 하객들이 일제히 폭소를 터트리는가 하면 하객석에 앉아 있던 정시아가 물개 박수를 치며 좋아하는 모습도 포착 돼 어떤 내용이 담겼는지 호기심이 증폭된다.

아침부터 좋은 꿈을 꾸었다며 벅찬 설렘을 드러냈던 김동현은 첫날밤을 보낼 스위트룸을 보자 감탄의 환호성을 질렀다. 하지만 ‘부부로서의 첫날’을 강조하며 특별한 밤을 보내고 싶어 하는 김동현과 달리 송하율은 “손가락 하나 까딱하기 힘들다”라며 피곤한 모습을 내비쳤다.

이어 김동현과 송하율의 호텔방에 윤택, 추성훈 등 지인들이 깜짝 방문했다. 예상치 못한 절친들의 등장에 김동현은 당황하며 놀란 기색을 드러냈지만, 송하율은 그들을 반기며 재미있어 하는 상반된 반응을 보여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과연 동현은 주변의 집요한 방해 공작을 물리치고 둘만의 로맨틱한 밤을 보낼 수 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살림남2’는 오는 10일 수요일 오후 8시 55분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