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어클락 한겸 “롤모델은 방탄소년단, 지민 선배님 날 꼭 기억해주셨으면”

[텐아시아=우빈 기자]
세븐어클락,쇼케이스

그룹 세븐어클락 정규(왼쪽부터), 태영, 한겸, 이솔, 현이 이 8일 오후 서울 중구 충정로 NH아트홀에서 열린 새 미니 앨범 ‘#7’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손인사를 하고 있다. /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세븐어클락이 방탄소년단을 롤모델로 꼽았다.

세븐어클락의 두 번째 미니앨범 ‘#7’의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8일 오후 서울 중구 충정로 NH아트홀에서 열렸다.

이날 세븐어클락은 방탄소년단을 롤모델로 꼽으며 “퍼포먼스를 했을 때 보여지는 시너지와 에너지가 엄청나지 않나. 방탄소년달을 모티브로 삼고 연습을 많이 했다”고 밝혔다.

멤버 한겸은 방탄소년단과 특별한 인연이 있다고 운을 떼며 “예전에 걸그룹 달샤벳의 댄서로 활동했다. 제가 당시에 조커 분장을 하고 달샤벳 선배들의 무대를 섰는데 당시 방탄소년단 선배들이 ‘I NEED U’ 활동을 하실 때였다. 마침 아는 형이 지민 선배님과 친구라고 해서 인사를 한 적이 있다”며 “저를 기억해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저희가 쓰고 있는 연습실이 방탄소년단 선배들이 연습을 한 번 하신 적이 있는 장소라고 하더라.  그 기운이 남아있어서 에너지를 더 많이 받고 있다”며 팬심을 드러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