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어클락 “1년 7개월만 컴백, 하루도 쉬지 않고 땀과 열정 쏟았다”

[텐아시아=우빈 기자]
세븐어클락,쇼케이스

그룹 세븐어클락 정규(왼쪽부터), 태영, 한겸, 이솔, 현이 8일 오후 서울 중구 충정로 NH아트홀에서 열린 새 미니 앨범 ‘#7’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멋진 매력을 보여주고 있다. / 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세븐어클락이 1년 7개월 만에 컴백한 소감을 밝혔다.

세븐어클락의 두 번째 미니앨범 ‘#7’의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8일 오후 서울 중구 충정로 NH아트홀에서 열렸다.

이날 리더 한겸은 “우리 세븐어클락이 1년 7개월 만에 컴백했다. 공백기동안 하루도 쉬지 않고 땀과 열정을 쏟아부어 굉장히 열심히 노력했다”고 컴백 소감을 밝혔다. 이어 “그동안 기다려준 팬클럽 로즈분들의 사랑에 보답하는 세븐어클락이 되겠다”며 공백기를 기다려준 팬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세븐어클락이 1년 7개월 만에 발매한 신곡 ‘Nothing Better’는 가장 치열한 청춘의 시기를 망설임 없이 질주하는 열정과 도전을 가사에 담은 곡이다. 강한 락 사운드와 함께 “Nothing Better”가 반복되는 중독성 강한 후렴구와 에너지 넘치는 보컬이 더해져 경쾌함을 더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