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조합 칭찬해”… ‘완벽한 타인’ 유해진 vs 조진웅, 코믹 대결 ‘불꽃’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영화 ‘완벽한 타인’ 유해진-조진웅/ 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영화 ‘완벽한 타인’에는 자타공인 최고의 배우들이 등장한다. 그 중에서도 연기 장인으로 손꼽히는 유해진과 강력한 한방으로 관객들을 매료시키는 조진웅의 코믹 대결이 관객들의 관람 욕구를 자극시킨다.

‘완벽한 타인’은 완벽해 보이는 커플 모임에서 한정된 시간 동안 핸드폰으로 오는 전화, 문자, 카톡을 강제로 공개해야 하는 게임 때문에 벌어지는 예측불허 이야기.

코믹 연기의 달인으로 인정 받는 유해진은 ‘완벽한 타인’에서 자신만의 연기 호흡과 숨막히는 애드리브로 관객들을 매료시킬 예정이다. 조진웅은 지난 제작보고회에서 유해진을 칭찬하며 “야구로 치면 마구를 배운 느낌이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유해진과 조진웅은 각자의 필모그래피를 촘촘히 쌓아왔지만 긴 연기 생활 동안 한번도 인연이 닿지 않았던 조합이다. 유해진은 “드라마 ‘솔약국집 아들들’ 시절부터 조진웅을 눈 여겨 봐왔다. 이렇게 좋은 배우가 있나 싶었다”며 애정을 밝힌 바 있다. 두 배우는 실제로 현장에서도 만담 콤비에 버금가는 숨막히는 연기 대결로 스태프들의 배꼽을 쥐게 만들기도 했다고. 다.

저녁 식사 도중 핸드폰으로 오는 모든 것을 공개하는 이른바 ‘핸드폰 잠금해제 게임’이라는 독특한 소재와, 게임에 참여한 유해진, 조진웅, 이서진, 염정아, 김지수, 송하윤, 윤경호까지 탄탄한 캐스팅으로 뜨거운 기대를 모으고 있는 화제작 ‘완벽한 타인’ 은 오는 31일 개봉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