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주언니 라디오 꼭 나가고 싶다”…유리, 오늘(8일) ‘영스트리트’ 출연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유리/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8일 방송되는 SBS 파워FM(107.7Mhz) ‘이국주의 영스트리트’에 소녀시대 유리가 출연한다.

데뷔 11년 만에 솔로로 데뷔한 유리는 최근 한 토크쇼에 DJ 이국주와 함께 출연해 인연을 쌓은 바 있다. 당시 “컴백하면 국주언니 라디오에 꼭 나가고 싶다”며 강력하게 어필했었다고 한다.

이에 이번 방송에서 유리는 솔로 데뷔를 준비하면서 겪은 비하인드 스토리를 대거 방출할 예정이다. 유리의 속마음을 솔직하게 들어 볼 수 있는 코너 또한 준비돼 있다. 평소 솔직하고 털털한 성격으로 유명한 유리가 어떤 이야기를 공개할지 기대를 모은다.

유리가 출연하는 ‘이국주의 영스트리트’는 8일 오후 8시 SBS 파워FM(107.7Mhz)과 인터넷 라디오 고릴라를 통해 들을 수 있다. 생방송 ‘보는 라디오’로 진행돼 실시간으로 유리와 직접 소통할 수 있으며, 방송에 소개된 질문 작성자 중 추첨을 통해 유리의 싸인 CD를 선물로 증정할 예정이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