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 포레스트’ 연민지, 신동엽 유혹女로 등장…치명적인 매력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연민지/ 사진제공=에스이엠앤엠

배우 연민지가 tvN 금요드라마 ‘빅 포레스트’ 6회에서 신동엽과 열정적인 로맨스를 그린다.

소속사 SE M&M(에스이 엠앤엠)은 “연민지가 tvN ‘빅 포레스트’ 6회 ‘기회의 신’ 편 여자 주인공으로 캐스팅 됐다. 신동엽과 엽기발랄하고 열정적인 로맨스를 보여줄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극 중 연민지는 다니엘 제갈(정문성 분)의 여동생 스테파니로 등장한다. 부잣집 막내딸로 철없고 귀여울 뿐만 아니라 ‘또라이 옆에 더 또라이’라는 공식에 맞게 다니엘 제갈보다 한 수 높은 행동으로 신동엽을 당황케 할 예정이다.

특히 청순한 모습의 연민지는 상남자 동엽을 유혹하기 위해 섹시한 몸매, 몸짓으로 치명적인 매력을 뽐냈다는 전언이다.

소속사 관계자는 “귀엽고 예쁘기만한 캐릭터가 아니라 자타공인 대림동 불도저 제갈부장의 친동생인 만큼 밉지 않은 매력을 보여주기 위해 많은 고민을 했다”고 “어디로 튈지 모르는 통통 튀는 매력의 스테파니를 기대해 달라”고 말했다.

연민지는 최근 종영한 tvN ‘미스터선샤인’, SBS ‘시크릿 마더’ 등 인기 드라마에 연이어 출연하면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빅 포레스트’는 망한 연예인 신동엽(신동엽 분)과 짠내 나는 사채업자 상훈(정상훈 분), 조선족 싱글맘 임청아(최희서 분)가 서울 대림동을 배경으로 좌충우돌하며 펼쳐내는 이야기를 담은 블랙 코미디 드라마다.

연민지가 출연하는 ‘빅 포레스트’ 6회는 오는 12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