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현상, 오늘(8일) 신곡 ‘기억의 창고’ 발표..”예민한 이들을 위해”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윤현상. / 제공=문화인

가수 윤현상이 8일 오후 6시 신곡 ‘기억의 창고’를 발표한다. 이날 오후 8시에는 네이버 V라이브를 통해 신곡 발매 기념 ‘미니 콘서트’를 열 계획이다.

‘기억의 창고’는 1990년대 팝 발라드 장르를 기반으로 한 곡으로, 윤현상의 성장한 음악 실력을 엿볼 수 있다고 한다.

‘늦은 밤이면 난 기억의 창고로 가’, ‘하염없이 그 공간을 뒤집어 놔’, ‘한바탕 게워 낸 뒤 다시 내 침실로 와’ 등 지난 추억과 생각을 차분히 정리하는 모습을 묘사한 노랫말이 인상적이다.

윤현상은 소속사 문화인을 통해 “이 땅에 생각이 많고 예민한 이들을 위한 노래”라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모두가 가진 ‘기억의 창고’를 잘 정리해 행복한 삶이 되길 응원한다”고 덧붙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