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나니아 연대기’ 원작 오리지널 시리즈·영화 제작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나니아 연대기 스틸

글로벌 인터넷 엔터테인먼트 기업 넷플릭스(Netflix)가 8일 “C. S. 루이스의 ‘나니아 연대기’와 손잡고 오리지널 시리즈 및 영화 제작을 확정지었다”고 발표했다.

‘나니아 연대기’는 우연히 환상의 세계인 ‘나니아’로 들어가게 된 아이들이 다양한 모험을 겪으며 성장해가는 판타지 소설로 1950년부터 출간되기 시작해 47개국 언어로 번역, 1억 부 이상이 판매된 베스트셀러다.

세계 3대 판타지 소설로 꼽히는 ‘나니아 연대기’는 영화, 라디오극, 연극, 게임 등 다양한 분야로 옮겨져 인기를 끌었다. 영화로는 ‘나니아 연대기: 사자, 마녀, 그리고 옷장”나니아 연대기: 캐스피언 왕자”나니아 연대기: 새벽 출정호의 항해’가 개봉해 전 세계 7억 4500만 달러 흥행 수익을 올렸고 국내 개봉에서도 박스 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넷플릭스와 C.S. 루이스 컴퍼니의 협업은 ‘나니아 연대기’ 시리즈 판권 계약 중 최초로 시리즈 일곱 권 전체를 포함해 더욱 화제를 모으고 있다.

넷플릭스 최고 콘텐츠 책임자 테드 사란도스는 “C. S. 루이스의 ‘나니아 연대기’는 시대를 뛰어넘어 전 세계 독자들의 마음을 울리는 좋은 콘텐츠”라고 찬사를 보내며 “앞으로 수년간 ‘나니아 연대기’와 그 팬들의 보금자리가 될 수 있어 기쁘다”라고 밝혔다.

프로젝트의 총괄 제작은 원작자 C. S. 루이스의 아들이자 C. S. 루이스 컴퍼니의 크리에이티브 컨설턴트인 더글라스 그레샴과 제작자 마크 고든 등이 맡았다. 마크 고든은 ‘투모로우’‘그레이 아나토미’‘크리미널 마인드’ 등을 제작한 헐리우드의 제작자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