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든싱어5’ 거미 “연인 조정석에게 시집 갑니다” 결혼 발표

[텐아시아=우빈 기자]

사진=JTBC ‘히든싱어5’ 방송화면 캡처

가수 거미가 배우 조정석과의 결혼을 언급했다.

7일 밤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히든싱어5’에서 거미가 조정석과의 결혼을 직접 발표했다.

이날 거미는 모창 능력자 이은아와 함께 무대에 올라 ‘어른 아이’를 열창했다. 무대가 끝난 후 거미는 “가을에 좋은 소식이 있다”는 MC 전현무의 말에 “맞다”라고 대답했다. 좋은 소식이 결혼이라고 짐작한 관객들은 “축하합니다”라고 외쳤고 게스트로 출연한 가수들도 “축하해”라고 박수쳤다.

이에 거미는 “그것도 축하 해주셔서 감사하다”고 응답했다. 그러자 전현무는 “축하 받을 소식 모두 전해달라”고 말했다.

거미는 “첫 번째는 10월 6일부터 전국 투어 콘서트를 시작한다. 연말까지 한다”고 말했다. 이어 거미는 “시집을 갑니다”고 말하며 미소 지었다. 이 모습에 바다는 “거미의 거미줄에 누가 걸리나 늘 궁금했다. 정말 아름다운 걸림이다”고 거미와 조정석의 결혼을 축하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