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역사 또 썼다…’BTS 떼창’ 끌어낸 美 스타디움 공연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이 한국 가수 최초로 미국 스타디움 공연을 성황리에 마치며 또 다른 역사를 세웠다.

방탄소년단은 6(현지시간미국 뉴욕 시티필드에서 ‘러브 유어셀프(LOVE YOURSELF)’ 투어를 열고 경기장을 가득 메운 4만 팬들과 3시간 가까이 축제를 펼쳤다시티필드는 미국 메이저리그 뉴욕 메츠의 홈구장으로 폴 매카트니비욘세레이디 가가 등 팝스타 중에서도 손꼽히는 아티스트만 오른 곳이다.  

방탄소년단은 지난달 5 LA를 시작으로 오클랜드포트워스해밀턴뉴어크시카고를 거쳐 피날레를 이곳 뉴욕 시티필드에서 화려하게 장식하며한국 가수 최초 미국 스타디움 공연이라는 새로운 도전을 이뤘다. ‘러브 유어셀프’ 북미 투어는 15회 공연 22만명 좌석이 모두 조기 매진됐다.

이날 이른 아침부터 시티필드 일대는 방탄소년단의 콘서트를 기대하는 팬들의 활기찬 모습으로 진풍경이 펼쳐졌다시티필드 입구에는 1500여명의 팬들이 선착순 입장을 위해 이틀 전부터 텐트를 치고 콘서트를 기다렸고 방탄소년단의 노래를 따라 부르는가 하면 단체 플래시몹을 선보이며 축제 분위기를 한껏 고조시켰다뉴욕 지하철 당국(NYCT)도 시티필드까지 운행하는 지하철을 추가 편성했다.

이런 팬들의 뜨거운 열광에 방탄소년단은 열정적인 무대로 화답했다리패키지 앨범 LOVE YOURSELF  Answer’의 타이틀곡 IDOL’로 포문을 연 방탄소년단은 DNAFAKE LOVE  LOVE YOURSELF 시리즈의 곡들을 물론 I NEED URUNMIC Drop 리믹스 버전 등 히트곡들을 열창공연 내내 지칠 줄 모르는 라이브 퍼포먼스와 무대 매너로 객석의 끊임없는 떼창과 환호를 이끌었다.

방탄소년단은 LA를 시작해 오늘 이곳이 북미 투어의 마지막 밤이다시티필드까지 오게 되다니 믿기지 않는다꿈꿔왔던 소중한 꿈 하나가 이루어졌다. ‘빌보드 200′에서의 두 번째 1새 투어 시작유엔 연설미국에서의 첫 번째 스타디움 공연 등 정말 영광이다이 모든 것을 실현할 수 있게 해준 아미(ARMY)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방탄소년단은 오는 9일과 10일 영국 런던 오투 아레나(THE O2 ARENA)를 비롯해 네덜란드 암스테르담독일 베를린프랑스 파리 등 ‘러브 유어셀프’ 유럽 투어를 시작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