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의 퀴즈:리부트’, “새롭지 않으면 돌아오지 않겠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제공=OCN

‘손 the guest’ 후속으로 방송되는 OCN 수목 오리지널 ‘신의 퀴즈:리부트’(연출 김종혁, 극본 강은선, 크리에이터 박재범,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큐로홀딩스) 측이 6일 새로운 시즌을 알리는 단체 티저를 공개했다.

‘신의 퀴즈:리부트’는 4년 만에 복귀한 천재 부검의 한진우(류덕환) 박사가 희귀병 뒤에 감춰진 비밀을 풀고 범죄의 진실을 해부하는 의학 범죄수사극이다.

2010년 첫선을 보인 ‘신의 퀴즈’는 OCN의 작품 가운데 가장 오랫동안 사랑을 받아 온 대표작이기도 하다. 이번 시즌으로 4년 만에 돌아온다.

공개된 단체 티저 영상은 한진우 특유의 존재감으로 흥미를 자극한다. 수사에 열중하다 누군가의 기척을 느끼고 놀라는 형사 강경희(윤주희)와 남상복(김기두), 벌어진 입을 다물지 못하면서도 환한 미소로 반색하는 법의관 사무소 소장 조영실(박준면)의 다이내믹한 표정이 궁금증을 증폭한다. 엘리트 부검의 문수안(박효주)과 코다스(CODAS)팀 연구원 정승빈(윤보라) 역시 눈빛을 반짝이며 누군가의 등장에 눈길을 떼지 못한다.

“아이 줘봐. 내가 없으면 일이 해결이 안 되네 아주. 내가 해결해 줄게”라며 자신만만하게 사건 파일을 낚아채 살펴보는 주인공은 다름 아닌 4년 만에 돌아온 문제적 천재 의사 한진우. 팀원들의 기대에 찬 눈빛에 특유의 잔망스러운 미소를 보내는 한진우의 변함없는 모습이 시선을 강탈한다. “새롭지 않으면 돌아오지 않았다”라며 여유만만한 한진우의 표정은 가장 ‘신의 퀴즈’다울 ‘신의 퀴즈:리부트’에 관한 기대를 높인다.

‘신의 퀴즈:리부트’는 오는 11월 7일 오후 11시 처음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