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뜻밖의 Q’ 전현무, 미담 공개에 “좋은 댓글 달린 건 처음”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MBC 캡처

6일 방송된 MBC ‘뜻밖의 Q’에서 전현무가 미담 공개에 “좋은 댓글 달린 것은 처음”이라고 밝혔다.

이수근은 앞서 전현무가 힘든 시절 1억을 빌려줬다고 밝혔다.

이에 전현무는 “이 프로그램을 하면서 딱 하나 건졌다”며 미담이 공개된 것에 대한 흡족한 마음을 드러냈다.

이수근은 “다른 데서도 말했는데 사람들이 귀담아 듣지 않았다. 재석이 형이 그냥 넘어가더라고”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유세윤은 “오늘 옷도 착하게 입은 것 같다”고 거들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