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광, ‘개그콘서트’ 신규 코너 ‘해봅시다’ 특별 출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박성광 / 사진제공=KBS 2TV ‘개그콘서트’

오는 7일 방송될 KBS2 ‘개그콘서트’(이하 ‘개콘’)에 새코너 ‘해봅시다’가 출격한다.

‘해봅시다’는 바람 잘 날 없는 광고사의 대환장 광고 만들기 프로젝트를 재치있고 익살스럽게 담아낸 코너다.

‘해봅시다’를 위해 ‘개콘’의 선후배 이성동, 정해철, 이상은, 장하나가 의기투합, 갈수록 업그레이드 되는 광고주의 요청과 달리 광고 퀄리티는 밑도 끝도 없이 다운그레이드 되는 특이한 개그 코드를 접목해 색다른 웃음을 전파할 예정이다.

또한 이날 ‘해봅시다’ 무대에는 후배들의 새코너 첫 무대를 응원하기 위해 찾아온 박성광과 그의 슈스견 광복이가 특별출연해 코믹 파워를 더한다. 명실상부 대한민국 대표 개그맨 박성광이 광고 메인 모델에서 한낱 ‘개주인’으로 전락하게 된 사연이 공개된다.

더불어 열광적인 반응을 얻은 깜짝 게스트까지 ‘해봅시다’에 등장한다고 해 독보적인 재미로 유쾌한 스타트를 끊은 ‘해봅시다’에 관심이 더욱 커지고 있다.

이성동은 “조금 아쉬운 부분도 있었지만 현장 반응이 좋았던 것 같아 기분 좋았다”며 기쁜 소감을 전했다. 함께 호흡을 맞춘 박성광에 대해서는 “저희를 편하게 대해주셨다. 선배님께서 본인을 너무 신경쓰지 말고 과감하게 하라고 말씀해주셔서 감사했다”고 말했다.

또한 이날 멤버들이 밝힌 ‘해봅시다’의 탄생 비하인드가 눈길을 끌기도 했다. 정해철은 “인터넷 쇼핑을 할 때 싼 가격대로 찾다 보니 동일한 품목임에도 불구하고 기능이 점점 낮아졌다. 이 점을 활용해 코너를 만들게 됐다”며 실생활에서 겪은 에피소드를 밝혔다. 또한 이렇게 탄생한 새코너에 대해 “모두 열심히 하고 있으니 좋게 봐주셨으면 좋겠다. 앞으로 더 재밌는 모습 보여드리겠다”며 진심 어린 각오를 다졌다.

더불어 특별 출연한 박성광도 새코너에 함께하게 된 설렘을 드러냈다. “8개월 만에 무대에 같이 서니 떨렸다. 오랜만에 왔는데 너무 즐거웠고 개그는 역시 내 천직인 것 같다. 다시 돌아올테니 기다려 달라”고 덧붙였다.

첫 ‘해봅시다’는 7일 오후 9시 20분에 ‘개콘’에서 만날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