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홍기, 치타와 어깨 맞대고 무심한 눈빛 ‘I AM’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이홍기(왼쪽), 치타 / 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솔로로 컴백하는 이홍기가 6일 선공개곡의 강렬한 비주얼을 스포했다.

이홍기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이날 0시 공식 SNS를 통해 두 번째 미니 앨범 ‘두 앤 두(DO n DO)’의 선공개곡 ‘I AM (With 치타)’의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이홍기와 치타가 나란히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이홍기의 두 번째 미니앨범 ‘두 앤 두’의 선공개곡 ‘I AM (With 치타)’은 이홍기의 자작곡이자, 치타와의 협업이 돋보이는 곡이다. 특히 신나는 메인 리프 사운드 위로 익살스러운 이홍기의 보컬과 여유 있는 치타의 보컬이 만나, 리듬감 있는 멜로디로 감상하는 이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한다.

‘두 앤 두’의 전곡 음원은 오는 18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이에 앞서 9일 오후 6시 선공개곡 ‘I AM (With 치타)’의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공개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