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규, “세븐어클락의 에너지 담당…K팝의 건전지 되고파”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세븐어클락,인터뷰

그룹 세븐어클락의 정규.(왼쪽)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세븐어클락의 정규가 “앞으로 K팝의 건전지가 되고싶다”고 바랐다.

정규는 최근 텐아시아와 가진 새 미니 앨범 ‘#7’ 발매 기념 인터뷰에서 이같이 말했다.

정규는 “팀에서 ‘오바’와 ‘리액션 부자’를 맡고 있다”며 “말하는 것과 듣는 것을 다 좋아해서 토크 예능이나 음악 방송 MC, 혹은 복면가왕’ 연예인 판정단으로 출연해보고 싶다”고 했다.

세븐어클락에서는 에너지를 맡고 있다고 한다. 정규는 “세븐어클락의 에너지를 넘어 K팝계의 건전지가 되는 것이 꿈”이라는 목표를 밝혔다.

세븐어클락이 약 1년 7개월 만에 발표하는 ‘#7’은 청춘을 콘셉트로 완성됐다. 세븐어클락은 오는 8일 쇼케이스를 열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