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 마’ 고성희 “김윤진 선배님 때문에 출연, 대화하는 게 재밌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미스 마, 복수의 여신’ 고성희/사진제공=SBS

 SBS 새 주말극 ‘미스 마, 복수의 여신’(이하 ‘미스 마’)의 배우 고성희가 김윤진 때문에 드라마에 출연하게 됐다고 밝혔다.

5일 오후 서울 서울 목동 SBS 사옥에서 ‘미스 마’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고성희는 “김윤진 선배님이 참여한다고 해서 출연하게 됐다. 너무 존경하는 선배다”라고 말했다.

이어 “평소에 선배님과 대화를 하는 게 재밌다. 덕분에 현장에 적응을 잘하고 있다”고 했다.

‘미스 마’는 추리소설의 여왕 애거서 크리스티의 작품 중 여성 탐정 캐릭터 ‘미스 마플’의 이야기만 추려 재구성한 드라마다. 원작과는 달리 미스 마(김윤진)의 파란만장한 개인사가 더해져, 딸을 죽였다는 누명을 쓴 미스 마가 진실을 추리해나가는 내용이 담긴다.

‘미스 마’는 오는 6일 오후 9시 5분 처음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