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이니 키의 편안한 매력 ‘청담Key친’

[텐아시아=우빈 기자]

‘청담key친’ 그룹 샤이니 키, 사우스클럽 남태현, 마이네임 채진

‘청담Key친’ 속 그룹 샤이니 키 의 매력이 독보적이다.

‘청담Key친’ 은 게스트에게 맞춤형 요리를 대접하며 공감과 힐링의 시간을 보내는 키의 단독 토크쇼로 지난 4일 방송에서는 밴드 사우스클럽의 남태현과 그룹 마이네임의 채진이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키는 두 사람을 위해 평소 즐겨 만드는 치킨 스튜에서 아이디어를 착안한 치킨 스테이크와 직접 다양한 소스들을 조합해 만들어낸 복숭아 요거트드레싱 샐러드를 준비해 완벽한 플레이팅과 함께 내놓으며 요섹남 다운 면모를 선사했다.

더불어 키는 홀로서기를 시작한 남태현의 이야기들을 세심하게 들어주고 음악적으로 공감한 것에 이어 채진의 다양한 고민과 앞으로 행보에 대해 선배로서 격려하는 등 ‘청담Key친’의 호스트 역할을 완벽히 해냈다.

남태현은 “정말 편안한 방송이었다. 오랜만에 대화다운 대화를 나눌 수 있었던 것 같아 좋았다”라고 ‘청담Key친’을 호평했고 채진 역시 “데뷔 후 나의 이야기를 할 수 있는 이런 경험이 처음이었던 것 같다. (키에게) 고맙다”며 훈훈한 출연 소감을 전했다.

키 역시 “이번 회 게스트들로 ‘청담Key친’ 이 완성작이 된 것 같은 느낌이 든다. 자기 얘기를 하고 싶은 갈증이 있는 친구들이 나왔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는데, 프로그램의 결이 맞는 두 친구가 나왔던 것 같아 뿌듯했다”며 프로그램에 대한 애정과 게스트들에 대한 감사를 드러냈다.

‘청담Key친’은 매주 목요일 저녁 6시 JTBC4 채널을 통해 만나 볼 수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