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문세, 3년 만에 새 음반으로 돌아온다…오는 22일 발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이문세 신곡 커버. / 제공=케이문에프엔디

가수 이문세가 정규 음반을 내놓으며 대중 곁으로 돌아온다.

소속사 케이문에프엔디는 5일 “이문세가 오는 22일 오후 6시 열여섯 번째 음반 ‘비트윈 어스(Between Us)’를 발매한다”고 밝혔다. 이번 음반은 2015년 4월 발매한 15집 ‘뉴 디렉션(New Direction)’ 이후 약 3년 반 만의 정규 음반이다. 이문세의 음악 내공과 진한 감성이 고스란히 담길 예정이다.

음반 제목인 ‘Between Us’에는 살아가다 보면 마주하는 모든 사람과 사람 사이의 관계를 열린 자세와 존경하는 마음으로 대하겠다는 이문세의 마음이 녹아있다.

실제 이문세는 이번 음반에서 실력 있는 후배 가수들과 다양한 형태로 협업했다. 과거에 머물기보다는 진화한 음악을 보여주기 위해서다. 케이문에프엔디 관계자는 “이문세가 열린 귀와 마음으로 이번 음반을 만들었다”고 귀띔했다.

이문세는 새 음반 발표와 더불어 오는 12월 29일부터 31일까지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단독 콘서트를 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