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가씨’ 조은형, 영화 ‘사자’ 출연 확정…무녀 ‘홍진’ 役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조은형/사진제공=샛별당 엔터테인먼트

배우 조은형이 영화 ‘사자’ 캐스팅을 확정했다.

‘사자’는 아버지를 잃은 상처를 지닌 격투기 챔피언 ‘용후’(박서준)가 구마 사제 ‘안신부’(안성기)를 만나 세상을 어지럽히는 강력한 악(惡)에 맞서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 조은형은 극중 무녀 ‘홍진’ 역을 맡아 강렬한 이미지를 선사할 예정이다.

조은형은 영화 ‘아가씨’를 통해 히데코의 어린 시절을 맡아 짧지만 강한 임팩트를 선사했다. 이어 부산국제영화제 AFA 단편영화 ‘씨클리드’, 영화 ‘하루’ 등을 통해 성인 연기자 못지 않은 눈빛과 표현력을 선보였다.

영화 ‘사자’는 ‘청년경찰’ 김주환 감독의 신작으로 2019년 개봉을 목표로 최근 크랭크인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