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명, ‘죽어도 좋아’ 출연 확정…사내 인기 스타 강준호 役

[텐아시아=우빈 기자]
공명,KBS 연기대상

배우 공명. / 사진=텐아시아DB

배우 공명이 KBS 새 수목드라마 ‘죽어도 좋아’에 캐스팅됐다.
 
‘죽어도 좋아’는 안하무인 백진상(강지환 분) 팀장과 그를 개과천선 시키려는 이루다(백진희 분) 대리의 대환장 오피스 격전기를 담은 작품이다. 
 
공명은 극 중 개발팀의 대리이지만 알고 보면 사장 조카인 금수저 신분 강준호를 안겨힌다. 사내 인기 스타로 꽃미남 비주얼은 기본이고 능글맞은 성격과 감탄을 자아내는 4차원 면모까지 더해지며 유쾌함이 폭발하며 본격적인 매력 부자의 면모를 자랑한다. 
 
작품마다 훈훈한 매력을 발산해오던 공명은 이번 드라마에서 뻔뻔함과 여유로운 마인드로 세상을 살아가는 쿨가이로 등장해 대체불가 여심(心) 스틸러로 완벽히 자리매김할 예정이다. 더불어 일상을 무료히 흘려보내던 그가 이루다와 얽히며 예측불허 오피스 케미까지 선보인다.
 
‘죽어도 좋아’는 악덕 상사의 갱생기를 유쾌하게 그려 ‘2015년 오늘의 우리 만화’를 수상한 동명의 다음 웹툰을 원작으로 해 방송 전부터 화제를 모으고 있는 작품이다. 탄탄한 스토리를 바탕으로 어느 회사에나 있을 법한 악덕 상사와 직장인들의 이야기를 더욱 생기 넘치게 보여주며 시청자들에게 짙은 공감과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어서 독보적인 오피스물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죽어도 좋아’ 드라마 ‘김과장’의 프로듀서와 ‘동네변호사 조들호’의 공동연출을 맡았던 이은진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고 배우 강지환, 백진희, 박솔미에 인교진, 이병준, 류현경, 김민재, 조한철, 서정연 등 탄탄한 라인업을 완성했다. ‘오늘의 탐정’ 후속으로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