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PHOTO]윤여정-이재용 감독 ‘부산국제영화제 레드카펫 통과’

[텐아시아=(부산)조준원 기자]배우 윤여정과 이재용 감독이 4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 전당에서 열린 제 23회 부산국제영화제(BIFF) 개막식 레드카펫 행사에서 입장하고 있다.

윤여정,이재용 감독,조준원

배우 윤여정과 이재용 감독이 4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 전당에서 열린 제 23회 부산국제영화제(BIFF) 개막식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하고 있다.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는 4일 개막해 13일까지 열리며 올해 초청 상영작품은 79개국 323편이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