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쓰백’ 한지민, 제4회 런던 동아시아 영화제 참석…해외팬 만난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영화 ‘미쓰백’ 포스터/사진제공=리틀빅픽처스, 영화사배

영화 ‘미쓰백’의 한지민이 제4회 런던 동아시아 영화제에 참석한다.

‘미쓰백’은 성폭행의 위기에서 자신을 지키려다 전과자가 된 백상아’가 아동학대를 당하는 아이 지은(김시아)을 만나게 되고, 그 아이를 지키기 위해 참혹한 세상과 맞서게 되는 감성드라마. ‘베테랑’ ‘남한산성’ ‘미옥’ ‘암수살인’에 이어 제4회 런던 동아시아 영화제에 초청 받았다.

주연 배우 한지민이 영화제에 참석한다. 오는 27일(현지시각) 오후 7시 15분 Vue Cinema London-Piccadilly에서 영화 상영 후 관객과 질의응답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런던 동아시아 영화제 관계자는 “이지원 감독은 담담하게, 하지만 폭발력 있게 하나의 연결 고리로 만나는 두 여자의 이야기를 만들었다. 영화를 관통하는 긴장감은 의심의 여지 없이 영국 관객을 사로잡을 것이다. 언어와 문화를 뛰어넘어 소통할 수 있는 영화다”라고 밝혔다.

‘미쓰백’이 런던 동아시아 영화제 중 관객의 가장 뜨거운 호응을 받는 Stories of Women 섹션을 여는 작품으로 선정되며 완성도와 작품성을 인정받은 만큼, 파격 변신을 선보인 한지민의 영화제 참석, 관객과 직접 소통할 Q&A 세션에도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미쓰백’은 오는 10월 11일 개봉 예정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