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용필, 오는 6일 여수 콘서트 태풍으로 취소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조용필. / 제공=조용필 50주년 추진위원회

가수 조용필이 오는 6일 열릴 예정이었던 데뷔 50주년 기념 콘서트의 여수 공연을 취소하기로 했다. 제25호 태풍 콩레이의 북상때문이다.

공연기획사 인사이트엔터테인먼트는 4일 “오는 6일 여수가 제25호 태풍 콩레이의 직접 영향권에 들 것으로 전망돼 안전을 우려해 논의 끝에 망마 경기장 공연을 열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공연장소가 야외여서 관객과 아티스트의 안전을 위해 공연을 진행하기 어렵다고 판단했다.

티켓 예매처 인터파크도 이 같은 소식을 알리며 전액 환불 방침을 전했다.

조용필은 오는 13일 창원 종합운동장에서 마지막 야외 공연을 열며, 오는 11월 17일에는 인천 삼산월드체육관에서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이번 투어의 대미는 오는 12월 15일과 16일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장식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