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예솔, ‘비켜라 운명아’ 출연 확정…서효림∙박윤재와 호흡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진예솔/사진제공=후너스엔터테인먼트

배우 진예솔이 KBS1 ‘비켜라 운명아’(연출 곽기원, 극본 박계형)에서 최고의 런웨이 무대를 꿈꾸는 흙수저 디자이너로 변신한다.

‘내일도 맑음’ 후속으로 오는 11월 방송될 ‘비켜라 운명아’는 평범한 시골 청년 양남진(박윤재)의 통쾌한 운명 개척기를 그린 드라마다.

진예솔은 ‘비켜라 운명아’에서 어려운 가정환경에도 굴하지 않고 패션 디자이너로서의 성공을 갈망하는 정진아 역을 맡는다.

특히 정진아는 양남진의 소꿉친구이자 첫사랑이다. 어린 시절부터 그녀의 곁을 지키며 항상 든든한 버팀목이 되어준 남진, 그리고 현강그룹의 시우(강태성) 사이에서 예측불허한 만남을 펼친다.

진예솔은 ‘위대한 조강지처’ ‘당신은 선물’ ‘돌아온 복단지’ 등에서 다양한 연기를 선보여왔다. 이번 작품의 정진아 캐릭터는 사랑과 야망 사이에서 줄타기하는 인물. 그의 연기 변신이 주목된다.

‘비켜라 운명아’에는 진예솔 외에도 박윤재, 서효림, 강태성 등이 출연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