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성훈 “집돌이인 나, 독해질 필요가 있어 철인 3종 도전”

[텐아시아=우빈 기자]

‘나 혼자 산다’ 배우 성훈 / 사진제공=MBC

배우 성훈이 독해질 준비를 마쳤다.
 
오는 5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철인 3종 경기에 도전하게 된 성훈의 버라이어티한 하루가 그려진다. 
 
성훈은 “이 집에 이사오면서 일년 반 정도를 돌이켜 봤을 때, 다 내려놓은 집돌이로 살고 있었다”며 지난 날을 회상했다. 이어 “배우로서 조금 더 성장하기 위해 다시 독해질 필요가 있다”고 다부진 포부를 밝히며 철인 3종 경기를 신청한다.
 
그러나 보안프로그램 설치부터 등록비 이체, 사진 등록까지 신청부터 예사롭지 않은 고난의 기운이 감돈다. 평소 인터넷 뱅킹을 사용하지 않는 그가 폰뱅킹에 도전하면서 각종 어려움을 겪는가 하면 증명 사진을 모니터에 그대로 가져다 붙이는 등 신청에만 한 시간 이상을 소요했다고 전해졌다. 뿐만 아니라 선수로 등록하기 위해 피와 땀을 잔뜩 녹여 낸 자소서와 해맑은 병력 고백까지 밝혀진다고 해 안방극장을 웃음바다로 물들일 것을 예고하고 있다. 
 
‘나 혼자 산다’는 매주 금요일 밤 11시 15분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