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벽한 타인’ 10월 31일 개봉…웃음+반전 포스터 ‘시선 압도’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완벽한 타인’ 메인 포스터 2종/ 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영화 ‘완벽한 타인’이 10월 31일 개봉을 확정하며 색다른 메인 포스터 2종을 공개했다.

‘완벽한 타인’은 완벽해 보이는 커플 모임에서 한정된 시간 동안 핸드폰으로 오는 전화, 문자, 카톡을 강제로 공개해야 하는 게임 때문에 벌어지는 예측불허 이야기. 저녁 식사 도중 핸드폰으로 오는 모든 것을 공개하는 이른바 ‘핸드폰 잠금해제 게임’이라는 독특한 소재와, 게임에 참여한 유해진, 조진웅, 이서진, 염정아, 김지수, 송하윤, 윤경호 등 탄탄한 캐스팅으로 뜨거운 기대를 모으고 있는 화제작이다.

‘완벽한 타인’의 메인 포스터 2종은 각각 영화의 배경인 ‘저녁 식사’와 주요 소재인 ‘핸드폰’을 모티브로 했다. 저녁 식사 테이블 배경의 포스터는 웃고 있는 7명의 친구들 위로 ‘완벽한 타인’이라는 제목이 떠올라 있어 아이러니한 느낌을 자아낸다. 뻣뻣한 변호사 ‘태수’ 유해진, 자상한 성형 명의 ‘석호’ 조진웅, 꽃중년 레스토랑 사장 ‘준모’ 이서진, 문학에 빠진 가정주부 ‘수현’ 염정아, 미모의 정신과 전문의 ‘예진’ 김지수, 명랑쾌활 수의사 ‘세경’ 송하윤, 다혈질 백수 ‘영배’ 윤경호 등 베테랑 배우들이 절친으로 만나 푸짐한 저녁식사 그 이상의 연기와 차진 대사 만찬을 기대케 한다.

핸드폰 키패드 디자인의 메인 포스터에 드러난 캐릭터들의 표정은 사뭇 다르다. ‘핸드폰 잠금해제 게임’을 진행하면서 상상조차 하지 못한 비밀이 밝혀지고, 완벽한 친구, 완벽한 커플에서 완벽한 타인에 이를 위기에 처하는 인물들의 사연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한다. 또한 “핸드폰을 공개하면 모두의 비밀이 드러난다”는 문구는 마치 핸드폰 공개의 비포 앤 애프터를 상징하는 듯 웃음과 반전의 그라데이션을 보여주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