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정규 5집으로 11월 컴백…’K팝 킹’이 온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엑소 /사진제공=SM

그룹 엑소(EXO, SM엔터테인먼트 소속)가 오는 11월 컴백한다.

엑소는 11월 2일 정규 5집 ‘DON’T MESS UP MY TEMPO'(돈트 메스 업 마이 템포)를 11월 2일 발매한다.

이번 앨범에는 중국에서 활약 중인 레이도 중국어 음원 및 뮤직비디오로 참여했다. 이에 이번 앨범에서는 9명 멤버가 함께한 모습을 만날 수 있게 됐다.

엑소는 정규 앨범 4장 연속 음반 판매량 100만장을 돌파하며 ‘쿼드러플 밀리언셀러’에 등극했으며 각종 가요 시상식 5년 연속 대상을 수상했다. 또한 국내 최초로 두바이 분수쇼 음악에 선정되며 2018 평창 동계 올림픽 폐막식 무대를 장식하는 등 ‘K팝 킹’으로서의 활약을 이어가고 있는 만큼 이번 활동에 이목이 쏠린다.

‘DON’T MESS UP MY TEMPO’는 4일부터 각종 음반 사이트에서 예약 판매를 시작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