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뒤테’ 소지섭, 블랙박스 영상 입수…양동근∙조태관 관계 확인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내 뒤에 테리우스’ 방송 화면

MBC ‘내 뒤에 테리우스’에서 소지섭이 양동근의 죽음과 조태관의 연관관계에 대해 알게됐다.

3일 방송된 ‘내 뒤에 테리우스’에서는 CCTV를 확인하는 아파트 주민들의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고애린(정인선)은 주민들과 함께 아파트 CCTV 속 남편 차정일(양동근)이 누군가에게 쫓기는 듯한 모습을 보게됐다. 이후 차정일의 타살을 의심하게 됐다. 

이때 김본은 혼자 빠져나와 차정일의 차로 향했고 블랙박스와 내비게이션을 확인했다. 집으로 돌아와 블랙박스 영상을 확인하자 거기에는 차정일과 함께 그를 뒤쫓는 저격수 케이(조태관)의 모습이 들어있었다. 김본은 “보지 말아야할 것을 본 목격자라. 정말 운이 나빴군”이라고 말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