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성의 기쁨’ 최진혁이 직접 부른 OST, 오늘(3일) 9회에서 깜짝 공개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N ‘마성의 기쁨’의 최진혁/사진제공=MBN

배우 최진혁이 MBN, 드라맥스 ‘마성의 기쁨’의 OST를 직접 불렀다.

최진혁은 자신이 주연을 맡은 ‘마성의 기쁨’의 OST ‘잊으려던 사랑’에 가창으로 참여했다. 오늘(3일) 방송되는 9회에 삽입된다.

‘잊으려던 사랑’은 누구나 한 번쯤은 헤어진 연인을 문득 떠올리는 애절한 마음을 담은 곡이다. 최진혁의 중저음 보이스를 통해 이별의 감정을 표현했다. 특히 “죽을 힘을 다해 사랑했던 사람” “내 온 힘을 다해 잊으려던 사랑” “애써 도망치듯 잊고 지낸 내 맘에 속 그 사람이 다시 떠올라 날 아프게 해”라는 가사가 극 중 주기쁨(송하윤)을 향한 공마성 마음을 대변한다.

최진혁은 이미 여러 출연작에서 OST에 참여하며 남다른 가창력을 보인 바 있다. 2013년 출연한 드라마 ‘상속자들’의 OST인 ‘돌아보지마’와 드라마 ‘응급남녀’의 주제곡이었던 ‘꽃향기’를 직접 불렀다.  시청자들을 ‘구월령 앓이’에 빠뜨렸던 드라마 ‘구가의 서’ OST ‘잘 있나요’에도 참여해 음원 공개 당시 주요 음원차트 1위를 휩쓸었다. 

제작사 골든썸은 “OST는 드라마와 잘 조화를 이루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며 “이 곡은 공마성을 연기하는 최진혁이 가장 잘 표현할 수 있는 곡이라 그가 직접 부르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마성의 기쁨’은 사전제작 드라마로 기획됐기 때문에 최진혁은 지난 여름 일찌감치 녹음도 마쳤다”며 “이미 수차례 OST에 참여한 적이 있는 최진혁이 녹음실에서 빼어난 가창력으로 능숙하게 녹음을 마쳤다”고 발혔다.

한편 ‘마성의 기쁨’은 신데렐라 기억장애를 앓던 공마성이 3년 전 중국 하이난에서 주기쁨과 나눴던 기억을 떠올리며 새로운 국면을 맞았다.

‘마성의 기쁨’ 9회는 3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최진혁이 부른 OST ‘잊으려던 사랑’은 오는 4일 오후 6시에 정식 발매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