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은우, ‘2018 KDA’ 남자신인상∙한류스타상 2관왕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차은우/사진제공=판타지오

가수 겸 배우 아스트로의 차은우가 남자신인상과 한류스타상을 수상했다.

차은우는 지난 2일 열린 ‘2018 코리아드라마어워즈’(이하 ‘2018 KDA’)에서 JTBC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으로 생애 첫 남자신인상과 함께 한류스타상을 동시에 수상하며 2018년 화제의 신인 배우임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차은우는 “정말 많이 부족하지만 좋은 감독님 작가님 스태프분들 동료 배우분들 만나서 여기까지 올 수 있었던 것 같다”며 “이번 여름 정말 뜨겁게 달린 만큼 제 기억 속에도 오래오래 뜨겁게 기억될 것 같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이어 “신인상이라는 것은 일생에 한 번만 받을 수 있는 상인만큼 기쁘면서도 그 만큼 무게감도 느껴지는 것 같다”며 “앞으로 정말 노력하는 배우, 발전하는 배우 또 멋진 배우 차은우가 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마지막으로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을 사랑해주신 모든 분들과 우리 팬분들께 감사한다”고 말했다.

그룹 아스트로의 멤버로 무대와 예능, MC 등을 넘나들며 다방면에서 전천후 활약을 선보인 차은우는 ‘투 비 컨티뉴드’’ ‘마이 로맨틱 썸 레시피’ 등 다양한 웹드라마와 KBS2 ‘최고의 한방’ 등에 출연했다. 작은 배역부터 차근히 연기 경력을 쌓으며 성장해왔다. 지난 여름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에서는 캠퍼스 냉미남 도경석 역에 캐스팅돼 함께 출연한 임수향과 함께 드라마의 높은 인기를 견인했다.

차은우는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종영 이후 해외 공연을 비롯하여 광고 촬영, 인터뷰 등 바쁜 일정을 소화하고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