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희, JTBC ‘SKY 캐슬’ 합류…”윤세아·김병철과 호흡”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김동희. / 제공=JYP엔터테인먼트

배우 김동희가 JTBC 새 금토드라마 ‘SKY 캐슬'(극본 유현미, 연출 조현탁)에 합류한다.

오는 11월 방송 예정인 ‘SKY 캐슬’은 명문가 출신 사모님들의 욕망을 들여다보는 코믹 풍자극이다. 염정아·이태란·윤세아·오나라·정준호·최원영·조재윤·김병철 등이 출연한다. 김동희는 윤세아와 김병철의 아들 차서준 역을 맡아 호흡을 맞춘다. 명문대에 진학하길 바라는 아버지 때문에 자신이 원하는 걸 포기하고 사는 고등학생이다.

김동희는 앞서 웹드라마 ‘에이틴(A-TEEN)’에서 하민 역을 맡아 눈도장을 찍었다. 이 작품에서 가족 때문에 생긴 애정결핍을 주변 친구들을 통해 채우고 싶어 하는 인물을 연기하며 호응을 얻었다.

‘에이틴’을 마치면서 JYP엔터테인먼트 전속 계약을 맺고, 배우로서 도약할 준비를 하고 있다.

김동희는 JYP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존경하는 선배님들과 같은 작품에 출연하게 돼 무척 기쁘고 영광스럽다. ‘SKY 캐슬’은 안방극장 진출작이다. 최선을 다해 부끄럽지 않은 연기를 보여주겠다”고 밝혔다. 이어 “고등학교를 졸업한 지 얼마 안 돼 차서준이 처한 상황을 잘 이해할 수 있다. 더 공감하고, 인물을 매력적으로 표현하기 위해 끊임없이 고민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