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이혼’ 배두나X이엘의 워맨스, 차태현X손석구의 브로맨스

[텐아시아=우빈 기자]

‘최고의 이혼’ 차태현, 배두나, 이엘, 손석구 / 사진제공=KBS

배우 배두나와 이엘, 차태현과 손석구가 묘한 케미를 발산한다.

2일 오후 KBS2 새 월화드라마 ‘최고의 이혼’이 주인공들의 케미를 미리 만날 수 있는 티저를 공개했다.

‘최고의 이혼’은 결혼은 정말 사랑의 완성일까?’라는 물음에서 시작해사랑결혼가족에 대한 남녀의 생각 차이를 유쾌하고 솔직하게 그리는 러브 코미디 드라마다. 극과 극 성격의 부부 차태현(조석무 역)과 배두나(강휘루 역), 속마음을 감추고 사는 부부 이엘(진유영 역)과 손석구(이장현 역), 이들이 만나 서로에게 영향을 주고또 성장하는 이야기가 신선한 재미와 의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특히뜻밖의 브로맨스와 워맨스를 폭발시키고 있는두 부부의 얽히고설킨 관계가 예비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한껏 자극하고 있다.

먼저 차태현과 손석구의 만남은 의외의 브로맨스로 눈길을 끈다극중 첫사랑 이엘의 남편인 손석구가 궁금한 차태현먼저 아는 척을 하며 다가서지만오히려 손석구가 더 적극적으로 차태현과 친해지려 한다. “왜 자꾸 여기 와요?”라고 톡톡 쏘아붙이는 차태현이에 아랑곳하지 않고 우리도 친구해요라고 웃는 손석구의 호흡이 유쾌한 재미를 예고하고 있다.

배두나와 이엘의 관계도 흥미를 높인다차태현의 전 부인과 전 여친(여자친구)의 만남이라는 점에서 더 궁금증을 모으는 것노래방에서 춤을 추며 노래를 하는 두 사람의 모습에 이어, “남편의 전 여친과 베프(베스트 프렌드)”라고 말하는 배두나, “난 휘루씨 좋아요라고 말하는 이엘의 모습이 두 여자의 평범하지 않은 케미를 기대하게 만든다.

탁구처럼 주고 받는 대사와 그 과정에서 드러나는 의외의 케미가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것으로 보인다제각각 사연을 품고 있는 두 부부의 만남이 어떻게 그려질지또 이들이 어떻게 최고의 이혼을 만들어갈지 본 방송이 기다려진다.

‘최고의 이혼’은 오는  8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