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희, 캣우먼으로 변신…매혹적인 마돈나 ‘보그’ 소화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엘리스 소희 솔로곡 티저 영상 / 사진제공=후너스 엔터테인먼트

솔로 데뷔를 앞둔 그룹 엘리스의 소희(SOHEE)가 섹시한 캣우먼으로 깜짝 변신했다.

소희는 2일 공식 SNS 및 유튜브 채널을 통해 ‘Special Performance Video (Madonna : Vogue)’라는 제목의 스페셜 퍼포먼스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마치 캣우먼을 연상시키는 블랙 톤의 시스루 의상과 안대를 착용하고 세계적인 레전드 디바 마돈나(Madonna)의 ‘보그(Vogue)’ 음악에 맞춰 퍼포먼스를 선보이고 있는 소희의 모습이 담겨 있다. 소희는 환상적인 몸짓을 앞세워 마돈나의 트레이드마크인 보깅댄스를 완벽하게 자신의 것으로 소화해냈다. 소희의 매혹적인 댄스에 누리꾼들은 극찬 릴레이를 펼쳤다.

SBS 오디션 프로그램 ‘K팝스타6’ 출연 당시부터 무결점 보깅댄스로 화제를 모았던 소희는 올해 초 미국에서 약 한 달 동안 전문적인 댄스 트레이닝을 받는 등 더욱 완성도 높은 퍼포먼스를 보여주기 위한 노력을 게을리 하지 않았다.

특히 솔로 데뷔에 앞서 보깅댄스 영상을 깜짝 공개한 만큼 소희의 솔로곡 안무에서도 화려한 보깅댄스를 볼 수 있을지 궁금증과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한편, 소희는 여성듀오 볼빨간사춘기가 작사, 작곡에 피처링까지 맡은 신곡 ‘허리 업(Hurry Up)’과 함께 솔로 아티스트로 정식 데뷔한다. 볼빨간사춘기가 처음으로 타 아티스트에게 선물한 곡이라는 점에서 더욱 주목받고 있는 이 곡은 오는 18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