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다방’ 돌아온 유인나, 따뜻한 연애술사의 매력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tvN ‘선다방-가을 겨울 편’ 방송 화면

‘삼청동 연애술사’ 유인나가 돌아왔다.

유인나는 지난 1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선다방-가을 겨울 편’에서 변함없이 따뜻한 감성으로 시청자들과 재회했다.

지난 시즌 유인나는 자신만의 소개팅 어록을 탄생시켰다. 또한 맞선 남녀의 어색한 분위기를 녹이는 섬세한 배려를 보였다. ‘선다방’의 분위기와 매력을 결정짓는 로맨틱한 활약으로 새 시즌에 기대감도 높였다.

3개월 만에 ‘선다방’을 다시 찾은 유인나는 “로맨틱한 노력을 더 많이 하고 싶다”는 각오로 인사를 건넸다. 이어 “나이가 조금 있어도 외로운 분들이 많으니 다양한 연령대가 출연했으면 한다”는 바람을 전했다.

이날 방송에서 유인나는 카페지기 이적, 양세형과 변함없는 호흡을 보여줬다. 새롭게 합류한 막내 윤박과도 따뜻한 조화를 이뤘다.

그는 특유의 섬세한 관찰력으로 맞선 남녀의 행동을 지켜보며 공감할 수 있는 설렘 포인트를 짚어냈다. 긴장감을 덜어낼 수 있는 대화 소재를 발굴하며 센스 있는 조력자 내공을 빛냈다. 최적의 소개팅 분위기를 만들어내며, 맞선남녀의 상황과 비슷한 지인들의 에피소드를 전했다.

유인나가 출연하는 ‘선다방’은 ‘일반인 맞선 전문 예약제 카페’를 콘셉트로 한다. 스타 카페지기들이 실제 맞선 전문 카페를 운영한다. 일반인들의 만남을 통해 그들의 연애관과 삶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는 프로그램이다.

‘선다방-가을 겨울 편’은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