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두나·아이유, 이경미 감독 작품서 연기 호흡 맞춘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아이유(왼쪽), 배우 배두나. / 제공=카카오M, 샛별당엔터테인먼트

배우 배두나가 미스틱엔터테인먼트(이하 미스틱)가 제작하는 가수 겸 배우 아이유가 주연을 맡는 오리지널 시리즈에 출연한다.

미스틱은 관계자는 2일 “4명의 국내 영화감독들과 호흡을 맞추는 ‘아이유 주연 오리지널 시리즈’에 배두나가 출연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배두나는 영화 ‘비밀은 없다’ ‘미쓰 홍당무’를 연출한 이경미 감독과의 친분으로 특별 출연을 결정했다고 한다. 빼어난 연기력과 개성으로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사랑받는 배두나가 이번 프로젝트에서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더불어 아이유와의 연기 호흡도 기대를 모은다.

미스틱은 임필성·이경미·김종관·전고운 총 4명의 영화감독이 연출을 맡아 한 명의 주인공을 각기 다른 시선으로 풀어내는 오리지널 시리즈를 제작한다. 오랜 기획 단계를 거쳐 최근 크랭크인에 돌입한 네 작품은 시리즈 형태로 공개될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