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이혼’ 문숙∙위하준∙김혜준, 세대불문 캐스팅으로 ‘재미 UP’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KBS2 새 월화드라마 ‘최고의 이혼’/사진제공=KBS2

KBS2 새 월화드라마 ‘최고의 이혼’(극본 문정민, 연출 유현기)에 개성만점 배우들이 뭉친다.

‘최고의 이혼’은 ‘결혼은 정말 사랑의 완성일까’라는 물음에서 시작해 사랑, 결혼, 가족에 대한 남녀의 생각 차이를 유쾌하게 그리는 러브 코미디다. 차태현, 배두나, 이엘, 손석구가 만들 전혀 다른 감각의 부부 이야기가 펼쳐진다.

여기에 문숙, 위하준, 김혜준 등 세대불문 배우들의 활약도 더해질 예정이다. 먼저 문숙은 극중 조석무(차태현)이 가장 좋아하고 의지를 하는 존재인, 할머니 고미숙 역을 맡는다.

하얀 머리에 기품 있는 미소가 인상적인 배우 문숙. 그가 극중 차태현과 배두나에게 건네는 따뜻한 말 한마디와 현명한 말 한마디가 명대사가 돼 드라마의 깊이를 더할 예정이다. 

최근 주목받고 있는 위하준도 ‘최고의 이혼’에서 빼놓을 수 없는 배우다. 영화 ‘곤지암’, 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예능 ‘섬총사2’에서 활약한 위하준은 극중 강휘루(배두나)의 썸남 임시호 역으로 등장한다. 임시호는 밴드의 리드 보컬로 활동하는 가수. 조석무와 강휘루와 각기 다른 사연으로 엮이게 되는 인물로, 훈훈한 매력과 존재감을 예고하고 있다.

신선한 마스크의 신예 김혜준은 통통 튀는 에너지로 ‘최고의 이혼’에 활력을 불어넣게 된다. 김혜준은 극 중 강휘루의 츤데레 동생 강마루를 연기한다. 강마루는 겉으로는 툴툴대지만 내심 언니를 의지하고 응원하는 인물. 김혜준은 배두나와의 현실 자매 케미뿐 아니라, 형부 역의 차태현과의 케미로 재미를 자아낼 예정이다.

‘최고의 이혼’은 ‘브레인’ ‘내 딸 서영이’ ‘착하지 않은 여자들’로 연출력을 인정받은 유현기 PD가 메가폰을 잡는 작품이다. 오는 10월 8일 오후 10시 처음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