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라디오, 환경콘서트 개최…양요섭X정승환X산들 ‘깜짝 프로젝트’ 공개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FM4U 환경콘서트 ‘별헤는 밤’ 포스터/사진제공=MBC라디오

MBC 라디오가 ‘2018 MBC FM4U 환경콘서트-가을 ‘별 헤는 밤’을 개최한다. 양요섭이 진행자를 맡아 이승환, 장필순, 선우정아, 정엽 등이 초대가수로 등장한다.

한국환경공단이 후원하는 이번 공연은 오는 2일 저녁 7시30분, 문화비축기지 야외공연장에서 열린다. 진행자로는 ‘꿈꾸는 라디오’의 DJ 양요섭이 발탁됐다. 풋풋한 목소리와 함께 ‘환경’이란 주제를 친근하게 다룰 수 있는 적임자라는 평가다.

이번 콘서트를 위해 환경을 사랑하는 뮤지션들도 힘을 보탰다. ‘공연의 신’ 가수 이승환과 함께, 한국을 대표하는 싱어송라이터 장필순이 무대를 빛낸다. 선우정아와 정엽도 초대가수로 함께한다. 방송인 다니엘 린데만의 숨겨둔 피아노 연주실력도 공개된다.

다른 곳에서 볼 수 없는 특별한 무대도 마련된다. ‘꿈꾸는 라디오’ DJ 양요섭, ‘별이 빛나는 밤에’ DJ 산들, ‘음악의 숲’ DJ 정승환이 함께 부르는 신곡이 이번 환경콘서트에서 최초로 선공개 된다. 환경에 대한 메시지를 담고 있어 의미를 더하는 이 노래는 실력파 뮤지션 정지찬이 작곡했다. 오는 9일 음원으로 발매된다.

이번 행사는 석유를 저장하던 공간에서 친환경 문화 공원으로 탈바꿈한 문화비축기지에서 펼쳐져 의미를 더한다.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한 MBC 라디오 애청자들이 초대됐으며, 현장에 올 수 없는 관객을 위해 네이버 V라이브에서 공연 실황이 생중계 된다. 

라디오로는 오는 9일 오후 9시~11시 MBC FM4U(수도권 91.9MHz)를 통해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