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G전자’ 승리 “군대 간 빅뱅 멤버들, 나의 방송 활동 자제 부탁…내년 초 입대 예정”

[텐아시아=우빈 기자]
승리,yg전자

빅뱅 승리가 1일 오전 서울 종로구 JW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에서 열린 넥플릭스 드라마 ‘YG전자’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빅뱅의 승리가 군 입대를 언급했다.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와 넷플릭스가 만든 시트콤 ‘YG전자’의 제작발표회가 1일 오전 서울 종로구 JW 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 그랜드볼룸에서 열렸다. 행사에는 그룹 빅뱅의 승리와 박준수 PD가 참석했다.

이날 승리는 “빅뱅 멤버들이 입대 전에 빅뱅의 빈자리가 느껴지지 않도록 활발한 활동을 부탁했다. 멤버들과 약속을 지키기 위해서 활발하게 활동했다. 근데 내가 출연이 너무 잦다는 이유로 멤버들의 불만이 나오고 있다”며 “활발하게 활동해달라고 했지만 너무 활발하다. 자제하라고 해서 자제할 생각”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올 연말 솔로 투어 다시 준비해서 좋은 모습 보여드리고 군입대할 예정이다. 확실하게 정해지진 않았지만 내년 초에 입대를 할 것 같다. 하루빨리 완전체 빅뱅을 위해 빠른 시일 내에 입대할 예정이다. 슬슬 빅뱅 컴백을 준비해야 될 때가 아닌가 한다”고 덧붙였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