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드림 쇼’, ‘아는형아’부터 ‘드림 챌린지’까지 무한 매력 입증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NCT 드림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NCT DREAM(엔시티 드림)이 지난 28~30일 서울 코엑스 아티움 SMTOWN THEATRE에서 연 뮤직 버라이어티쇼 ‘NCT DREAM SHOW’(엔시티 드림 쇼)를성공적으로 마쳤다.

‘NCT DREAM SHOW’는 총 4회에 걸쳐 열렸으며, 모두 티켓 판매 시작과 동시에 매진을 기록했다.

이번 공연에서 NCT DREAM은 두 번째 미니 앨범 신곡 ‘We Go Up’‘1, 2, 3’‘너와 나’를 비롯해 ‘Chewing Gum’‘마지막 첫사랑’‘We Young’‘GO’ 등 대표곡은 물론, ‘일곱 번째 감각’‘BOSS’‘Baby Don’t Stop’‘TOUCH’ 등 NCT U와 NCT 127의 발표곡을 불러 뜨거운 반응을 불러 일으켰다는 후문이다.

또한 마크와 해찬이 데뷔 전 영상으로 공개한 트래비 맥코이X브루노 마스의 ‘Billionare’를 새롭게 편곡해 선보였다. 춤 실력이 나날이 성장 중인 재민, 제노, 지성의 카리스마 넘치는 댄스 퍼포먼스, 중국인 멤버 런쥔과 천러가 함께 부른 주걸륜의 ‘고백풍선’ 등은 열기를 고조시켰다.

게다가 ‘아는형아”THE 음악씨티 SHOW”NCT DREAM NEWS’ 등 각종 TV 프로그램을 패러디한 코너와 토크, 영상으로 보는 재미를 더했다.

각 멤버들이 미션으로 수행한 ‘드림 챌린지’를 통해 재민이 직접 촬영 및 편집한 멤버들의 비하인드 영상을 상영하고, 해찬이 손수 제작한 팔찌를 추첨해 선물했으며, 관객 모두에게 고마운 마음을 담아 포토카드도 증정하는 등 다채로운 구성으로 이목을 사로잡았다.

팬들은 ‘늘 같은 시간 같은 자리에’‘언제나 함께였던 너와 나’‘너흰 존재해 우리들 마음에’‘너희들의 드림이 돼 줄게’라는 문구가 적힌 플래카드 이벤트를 선사해 멤버들을 감동하게 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